네이버 웹툰 <하루만 네가 되고 싶어> 삼 작가 데뷔!

와이랩 아카데미에서 스토리 강의를 수강하셨던, 삼 작가님께서 네이버 화요 웹툰 <하루만 네가 되고 싶어>로 2020년 1월 7일부터 연재를 시작하셨습니다.

<하루만 네가 되고 싶어> 작품 보기

<하루만 네가 되고 싶어>는 완벽한 삶을 살던 주인공이 어느 날 돌연 나타난 한 여자에게 인생의 목표를 빼앗기며 복수를 다짐하는, 궁중 로맨스 판타지입니다. 한 치 앞을 예측하기 힘든 반전이 반복되는 서스펜스로, 스릴을 좋아하는 분이라면 재밌게 즐기실 수 있습니다.

​삼 작가님은 2018년 네이버 웹툰 최강자전에서 16강에서 탈락했지만, 2019년에 다시 도전하셨습니다. 예선에서 폭발적 반응이었는데, 아쉽게도 사정상 기권을 하시게 되었습니다. 여기서 멈추지 않고 도전 만화에 연재를 시작하셨으며, 베스트 도전을 거쳐 정식 작가가 되셨습니다. 수많은 난관이 닥쳤지만 포기하지 않고, 목표를 향해 달리고 결과를 이루어 내신 작가님께 진심으로 축하의 말씀을 전합니다. <하루만 네가 되고 싶어>의 작품 정보와 삼 작가님의 데뷔 과정은 데뷔 인터뷰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삼 작가 데뷔 인터뷰

선한 영향력을 끼치는 작가가 되고 싶다는 삼 작가님. 데뷔를 진심으로 축하드리며, <하루만 네가 되고 싶어>가 많은 사랑을 받기를 기원합니다.

아카데미 소식 최신 글

2020-03 콘티 페어 후기

안녕하세요. 와이랩 아카데미 원장 김대욱입니다. 2020-03 콘티 페어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예방을 위한 ‘강도 높은 사회적 거리 두기’로 인해 유튜브 라이브 방송으로 진행하였습니다. 급하게 준비한 온라인 방송이라 미비한 점이 너무 많았는데도, 많은

2020-03 콘티 페어 진행 안내

2020-03 콘티 페어는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으로 진행하려 합니다. 제출하신 작품의 평가를 빨리 확인하고, 원고 준비를 하셔야 하기에 기간을 더 연장하는 것보다는 제날짜에 맞추려 합니다. 급하게 변경되는 것이기 때문에, 미비하더라도 미리

4월 강의 일정 안내

코로나19 관련 개강 일정이 4월 둘째 주로 미뤄졌습니다. 상황에 따라 개강 일정이 또 달라질 수 있음을 미리 양해 구합니다. 일정이 바뀌게 되면 바로 공지하도록 하겠습니다. 수훈 연출 개강 (4/5) 채용택

코로나19 관련 수강생 안내문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중앙사고수습본부-2884(2020.3.21)호와 관련하여, 수강생과 방문자분은 발열, 호흡기 증상 여부 확인 및 최근 2주간 해외 여행력이 있는지 관리 대장을 작성해야 합니다.   학원 내원하실 때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해야 하며, 손 소독제를

소금 작가 인물 드로잉

소금 인물 드로잉 강의가 3월부터 시작합니다.

4년 동안 주말 기초 드로잉을 맡으셨던, 이밤(은국) 작가님께서 작품 연재로 인해 주말 기초 드로잉을 그만두게 되셨습니다. 그동안 강의를 하시느라 고생 많으셨습니다. 하지만 이밤 작가님의 토요일 오전 스토리 강의는 계속 이어질

아카데미 이야기 최신 글

소금 인물 드로잉 – 3월 1~3주 차 강의 후기

* 첫 글이라서 이미지가 이미지가 좀 많습니다- 🙂 <1주 차> 1강에서는 제 소개와 그림을 어렵지 않게 그리는 법. 쉽게 생각하는 방법 등에 대해서 설명했습니다. 하얀 공책에 낙서를 하는 건 누구나

김영찬 인물 드로잉 – 글레이징 피드백

오늘은 지OO님의 그림을 볼 겁니다. 이 분은 제가 평상시 수업에서 주로 얘기하는 셀 채색 방식보다는 뭉글뭉글 덩어리를 만들어가는 글레이징 방식의 채색에 한동안 빠지셨어요. 그렇게 그리신 그림입니다. 저도 자주 그리는 방식이

김영찬 월화 기초드로잉 3개월 후기입니다

콘티 연습 겸 후기를 그렸습니다! 웹툰 수업을 처음 받아봐 새로운 경험에 취해 호들갑이 더 해진 감도 있지만 수업의 개념을 떠나 그 시간들이 너무 재미있었어요! 계속 귀찮게 해도 재밌게 받아주신 김영찬

금요일 배경수업 5개월을 돌아보며!

지금 그리고 있는 그림이 아직 미완이기는 하지만, 언제 마무리 될지도 모르겠고.. 오늘이 학원에 다닌 지 5개월째 되는 날이라서 지난 그림들을 꺼내 보면서 회상에 잠겨 봤습니다.ㅎㅎ 어제 학원 마치고 집에 돌아와서